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30대 남성, 출근길 지하철 스크린도어에 끼어 사망

기사 이미지
출근길 지하철 승객이 전동차와 안전문(스크린도어) 사이에 끼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서울도시철도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0분께 서울 지하철 5호선 김포공항역에서 방화 방면으로 운행하는 열차에서 내리던 김모(36)씨가 전동차와 승강장 안전문 사이 공간에 갇혔다.
 
기관사는 김씨가 낀 사실을 알지 못한 채 전동차를 출발시켰고, 김씨는 이 충격으로 스크린도어 비상문을 통해 승강장으로 튕겨져 나왔다. 부상 당한 김씨는 경기도 고양시 명지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추천 기사

공사 측은 “스크린도어와 전동차 사이에 승객이 있을 때 이를 감지하는 장치가 있는지는 확인이 되지 않았다”며 “정확한 원인을 파악 중”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현장에 있는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등의 진술을 토대로 기관사의 과실 여부를 파악할 방침이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