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인공기 단 불법 조업 중국 어선

기사 이미지
18일 인천해양경비안전서 전용부두에 들어온 불법 조업 중국 어선에 오성홍기 대신 북한 인공기가 걸려 있다. 이 어선은 17일 오후 인천시 백령도 인근 해상에서 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해 불법 조업을 하다가 해경에 나포됐다. 해경은 이 어선이 북한의 허가를 받고 어업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인공기를 단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사진 인천해양경비안전서]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