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늘의 JTBC] 김희철 “여자 연예인 연락처, 별명으로 저장”

기사 이미지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의 가인과 배우 지수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가인은 오랜만에 보는 멤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등장한다. 강호동은 가인의 특이한 머리 스타일을 보며 “헤어 스타일 콘셉트가 마틸다냐”고 묻는다. 이에 김희철은 “마틸다는 무슨, 처키 스타일이다”라며 가인의 약을 올린다. 김희철은 이어 “우리는 7~8년 전부터 알고 지낸 절친한 사이”라고 말하며 가인과의 친분을 자랑한다.

멤버들은 김희철이 매번 등장하는 여자 게스트와 친분이 있는 것에 대해 “또 여자 연예인 연락처를 알고 있느냐”며 어떻게 여자 연예인들에게 접근하고 연락처를 물어보는지 궁금해 한다. 비관적인 현실주의자인 서장훈은 “김희철이 핸드폰을 분실할 경우 큰일이 날 것”이라며 우려를 표한다. 이에 김희철은 “그래서 이름 대신 나만 알아볼 수 있는 별명으로 연락처를 저장해둔다”고 말한다. 그러더니 자신의 핸드폰에 저장된 가인의 특별한 별명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낸다. 24일 오후 11시 방송.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