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화보] 배트 잡은 전인지, 야구 스윙도 수준급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LPGA 메이저 대회 최소타 우승 기록을 세운 프로골퍼 전인지 선수가 골프클럽 대신 야구배트를 잡았다.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6 정기 연고전' 야구경기에서다.

고려대학교 국제스포츠학부에 재학 중인 전인지 선수는 시원한 헛스윙으로 관객들에게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시타를 마친 전인지 선수는 기념사진을 찍고 관중석으로 사인볼을 던진 뒤에 퇴장했다.

이진우 기자
[사진 서울=뉴시스]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