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은퇴 후 도전해 볼 만한 직업 30가지

한국고용정보원은 베이비부머 세대가 퇴직 후에 재취업 할 때 도전할 만한 직업 30개를 ‘틈새도전형’, ‘사회공헌·취미형’, ‘미래준비형’ 세 가지 유형으로 나누어 소개하고 있습니다.
 
‘틈새도전형’은 베이비부머의 가장 큰 장점인 직장생활 경력과 풍부한 인생 경험, 이를 통해 구축한 인적·물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도전할 수 있는 직종입니다. 특정 분야 전문지식이나 경력이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진입장벽이 다소 높을 수 있지만, 중 단기 교육과정을 통해 업무 지식을 쌓으면 재취업이나 창업이 가능합니다.
 
‘사회공헌·취미형’은 그 동안 쌓은 경력과 경험을 활용해 사회에 기여하거나 취미 삼아 일할 수 있는 직업들입니다. 직장 생활, 내 집 마련, 자녀교육, 부모봉양 등으로 앞만 보고 달려오느라 그동안 놓쳤던 다른 의미의 직업을 찾고자 하는 베이비부머에게 추천할 만한 직업입니다.
 
젊은 세대나 내가 사는 마을과 이웃을 위한 일, 자연과 벗할 수 있는 일 등 여생을 의미 있게 보내는데 도움이 될 만한 직업들입니다. 다만, 대개 시간제나 프리랜서로 일하거나 지자체 등에서 운영하는 사업의 하나이기 때문에 안정적인 수익 측면에서는 만족스럽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미래준비형’은 앞으로 활성화가 기대되는 새로운 직업들로, 현재 교육 과정을 준비 중이거나 관련 자격증을 새로 만들고 있습니다. 이들 직업은 아직 국내에 제대로 정착되지 않았지만 미래 일자리 수요가 있는 직업들로, 법·제도의 정비 등 활성화 방안을 통해 일자리 창출이 가능한 직업들에 해당합니다.
 
‘미래준비형’ 직업들은 아직까지 노동시장에 정착하기에는 준비과정 및 일자리 확보 등이 미비하기 때문에, 이 점을 유의해서 도전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출처. OK시골(www.oksigol.com)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