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더블킥 측 "'모모랜드' 사전 유출, 경찰 수사 의뢰..강경대응"[공식]

기사 이미지


 
엠넷 '모모랜드' 2화 방송이 온라인에 사전 유출돼 더블킥컴퍼니 측이 강경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더블킥 컴퍼니는 30일 "금일 방송 예정이던 Mnet ‘서바이벌 모모랜드를 찾아서’ 2화 방송이 온라인에 사전 유출되는 사고와 관련해 공식 입장을 전달드린다"며 "더블킥컴퍼니는 29일 오후 6시 27분쯤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서바이벌 모모랜드를 찾아서’ 2화가 게재된 것을 발견하고 방송 편성사인 Mnet과 유출 경로를 파악하는데 힘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사고로 인해 시청자분들에게 심려를 끼친 것은 물론 더블킥컴퍼니도 상당한 피해를 입었기에, 본 사는 적극적으로 유출 경로를 파악하는 것은 물론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는 등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다"라며 "불미스러운 사고가 발생한 것에 대해 ‘서바이벌 모모랜드를 찾아서’를 아껴주시는 시청자 및 팬 여러분들에게 사과드리며, 앞으로 이 같은 경우가 재발하지 않도록 더욱 신중하게 만전을 기할 것임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Mnet '서바이벌 모모랜드를 찾아서'는 이단옆차기를 비롯해 라이머, 신사동호랭이 등 프로듀서들이 10명의 연습생들과 의기투합해 최고의 걸그룹 '모모랜드'를 만드는 '프로듀싱 어벤져스' 서바이벌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황미현 기자
 
AD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